처음 보단 아프진 않지만,

보통의 경우 사랑니 발치 후 한 달 정도면 살이 차오른다고 하던데, 난 많이 느린가 보다. 아직까지 거울로 사랑니 쪽 부근을 들여다 보면 살이 비어 휑한 걸 볼 수 있다. 그래서 그런지 아직도 차가운 물이나 음료 혹은 아이스크림이 닿으면 아직도 아프다. 찌릿~ 찌릿~

인터넷을 찾아보니 식염수랑 주사기만 있어도 손쉽게 사랑니 발치 후 생긴 구멍(?)에 음식물 등 이물질이 낄 경우 효과적으로 빼낼 수 있다고 하더라.

약국에 가서 식염수랑 주사기를 구매했다. 아니 주사기는 약국에 팔지 않아 의료기기 전문점에서 샀다.

난 똥손이기도 하거니와 사랑니(제3대구치) 자리가 어금니 맨 안쪽에 있어서 잘 보이지도 않을뿐더러 발치한 곳이 볼살이랑 맞닿아 있어서 한 손으론 티스푼을 이용해 볼살을 바깥쪽으로 젖힌 후 다른 한 손으론 식염수를 넣은 주사기를 잡고 눈으론 거울을 보면서 심호흡을 두세 차례 정도 한 후 발치한 곳에 주사기로 식염수를 쏘지만 막상 쉽지 않더라.

한두 번 하다 그냥 주사기는 버렸다.
돈 아까비...


오늘의 결론
양치 후 미지근한 소금물로 가글을 3~4 차례 정도 하자.
그래도 불편하면 닥치고 치과에 가서 이물질 제거 후 소독을 받자.

2022.03.31 - 대학병원에서 매복 사랑니 뽑음.

대학병원에서 매복 사랑니 뽑음.

이틀 전부터 치통이 있어 순간적으로 치과에 가야 겠다는 생각이 들어, 뭐 당연한 얘기지만 (치아 관리가 개판이었다.) 집 근처 치과에 가서 검진과 스케일링을 받았는데, 사랑니가 매복 상태라

www.ziwoogae.com

2022.04.06 - 매복 사랑니 발치 6일 차 (feat. 탁센)

매복 사랑니 발치 6일 차 (feat. 탁센)

아프다. 많이 아프다. 미칠 듯이 아프다. 볼에 부기가 상당히 빠졌다. 누웠다가 일어날 때 굉장히 아프다. 잇몸부터 목, 머리 등등 곰곰이 생각건데 누웠다가 일어날 때 혹은 아침에 일어날 때 미

www.ziwoogae.com


  •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
  •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
  • 페이스북 공유하기
  •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">